서양 명절에서 함께 즐기는 축제로! 밀레니얼 세대가 핼러윈을 즐기는 방법 HS애드 공식 블로그 HS Adzine

HS애드 공식 블로그 HS Adzine


언제부턴가 10월의 마지막 날이 되면 거리는 물론이고 백화점, 쇼핑몰까지 눈, 코, 입을 가진 호박 장식으로 가득 채워지기 시작했습니다. 밀레니얼 세대들이 영화나 동화 속에서 봤을 법한 괴상한 분장으로 축제를 즐기고 있는 것도 더 이상 낯선 풍경이 아니게 되었죠. 핼러윈은 미국의 대표적인 명절이지만 한국에서 즐기는 사람도 꾸준히 증가하는 추세입니다. ‘이번 핼러윈만큼은 나도 특별하게!’ 보내고 싶은 분들이라면 HS애드 블로그에 주목해주세요. 밀레니얼 세대와 함께 핼러윈을 즐기는 방법, 지금 알려드릴게요!


알아두면 쓸데 있는 핼러윈의 유래 

미국의 대표 명절인 핼러윈은 만성절(모든 성인의 축일)이라 부르는 기독교 축일의 전야제입니다. ‘hallow'는 앵글로색슨족의 언어로 성인(聖人, saint)을 뜻하고요. 'All Hallows’ Even(ing)', 이른바 ‘모든 성인 대축일 전야제'를 줄어서 'Halloween'이라 부르게 되었다고 합니다. 

그 유래는 켈트족의 전통 축제 사윈(Samhain)에서 온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1년을 10달로 생각한 켈트족은 해가 넘어가는 10월의 마지막 날, 새해를 맞는 즐거움과 한 해를 마무리하는 의미를 담아 성대하게 축제를 열었다고 합니다. 

 

▲10월 31일에는 죽은 자들의 영혼이 다시 살아난다고 믿어, 이 영혼을 놀리기 위해 유령이나 괴물 복장을 했다고 한다

특히 이날에는 죽은 자들의 영혼이 다시 살아나며 마녀나 악마가 나타난다고 믿었고, 이들을 놀리기 위해 사람들은 유령이나 괴물 복장을 하고 축제를 즐겼다고 합니다. 이와 같은 풍습이 모두 함께 유령 분장을 하고 즐기는 축제로 남았다고 하네요.

 

▲핼러윈의 대표적인 아이템 잭오랜턴. 호박을 파내고 눈, 코, 입을 만들어 안에 불씨를 넣는다

눈, 코, 입을 가진 호박 '잭오랜턴(Jack O' Lantern)'의 탄생도 흥미롭습니다. 아일랜드에서는 천국과 지옥 양쪽에서 거부당한 영혼 ‘잭’이 어렵게 작은 불씨를 얻었고, 이 불씨가 꺼지지 않도록 순무를 파서 그 안에 불씨를 넣었다는 전설이 전해집니다. 이 이야기는 미국으로 옮겨갔고, 순무 대신 쉽게 구할 수 있는 호박으로 그 대상이 변한 것이라고 합니다. 

기존에 한국에서는 찾아보기 어려웠던 핼러윈 문화는 2000년대 초 유치원이나 초등학교에서 아이들의 놀이문화로 퍼뜨린 것과 원어민 강사들이 많은 영어 학원에서 파티를 한 것이 계기가 되어 널리 퍼져나간 것으로 보입니다. 2000년대에 학교를 다닌 밀레니얼 세대에게는 핼러윈이 서양의 명절이라기보다는 새로운 이벤트의 일환으로 느껴지게 된 것이죠. 여러분도 핼러윈을 밀레니얼 세대만큼 잘 즐기고 싶으신가요? 그럼 지금부터 소개해 드릴 다양한 핼러윈 아이템에 주목하세요!


오감만족, 한정판으로 즐겨라!

아마 많은 분이 상점에서 ‘핼러윈 한정판’이라는 문구를 본 적이 있으실 텐데요. 오렌지와 블랙이 대표색인 핼러윈을 기념하며 많은 기업이 다양한 한정판 출시를 이어가고 있습니다. 


▲(왼쪽 위부터 시계 방향으로) 2018년 출시된 오리온 핼러윈 한정판 패키지, 2019 환타 한정판 패키지, 2019 신라명과 한정판 패키지, 2019 레드불 한정판 패키지 (출처: 오리온, 환타, 레드불, 신라명과 공식 홈페이지)

사탕이나 과자, 초콜릿 등을 받아오는 풍습에 맞춰, 제과&식품 업계의 준비 또한 예사롭지 않습니다. 지난해 오리온에서는 대대적으로 한정판 패키지 제품을 출시했습니다. 올해는 핫식스, 코카콜라, 신라명과 등에서 핼러윈 한정판 패키지를 선보였습니다. 


▲(왼쪽부터) 2019년 출시되는 스타벅스 핼러윈 한정판 메뉴인 댄싱고스트모카와 할로윈 펌킨타르트(출처: 스타벅스 코리아 페이스북)

식음료 업계에서도 핼러윈을 기념한 한정판 출시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2018년 스타벅스 코리아는 국내 론칭 19년 만에 최초로 핼러윈 메뉴와 MD를 출시해 선풍적인 인기몰이를 했고, 올해도 출시되는 핼러윈 한정 메뉴에 많은 관심이 몰리고 있습니다. 또한, 버거킹과 빽다방, 던킨도너츠, TGI프라이데이스와 BBQ 등 많은 브랜드에서 핼러윈을 겨냥한 시즌 메뉴를 선보였습니다.

 호박과 귀여운 악령, 미라, 피를 연상케 하는 붉은 소스나 시럽을 곁들인 한정판 메뉴들! 오싹하면서도 달콤한 그 맛에 빠지는 것이 가장 쉽게 핼러윈을 즐기는 방법이 아닐까 싶습니다.  


인테리어 소품으로 집에서 만끽하는 핼러윈 분위기

핼러윈을 즐기고 싶지만 밖에 나가긴 부담스럽다고요? 그렇다면 집에서 핼러윈을 즐기는 방법을 추천합니다. 형형색색의 핼러윈 인테리어로 집을 꾸미고, 넷플릭스에서 으스스한 공포 영화를 보는 거죠!

저렴하고 독특한 아이템으로 인테리어를 준비하고 싶다면 다이소나 버터 등 소품 샵에 방문해 보는 것을 추천합니다. 특히 다이소에서는 올해 핼러윈을 대비해 230여 종의 상품을 준비했다고 하네요.

  

▲합리적인 가격대의 핼러윈 아이템들(출처:다이소 인스타그램)

2013년부터 관련 상품을 출시한 다이소는 올해도 LED 조명, 파티용품, 인테리어 소품과 코스튬 용품 등 다양한 제품을 출시했습니다. 특히 대부분의 상품이 2000원대라고 하니, 핼러윈 인테리어를 부담 없이 꾸미고 싶은 분이라면 한 번쯤 방문해 보는 것도 좋겠습니다. 


많은 사람들과 함께 페스티벌로 즐긴다!

한편, 다른 사람들과 함께 핼러윈을 즐기는 방법으로 추천하는 것은 페스티벌입니다. 국내 유수의 놀이공원은 물론 지자체 단위에서도 다양한 핼러윈 페스티벌을 준비하고 있는데요. 10월부터 11월 초까지 열리는 아래의 페스티벌 장소들을 찾아가서 밀레니얼 스타일의 핼러윈을 즐겨 보세요.


10월 한 달간 이 공간들은 호박과 유령 등 핼러윈 콘셉트로 꾸며지며, 자유롭게 코스프레를 하고 축제 분위기를 만끽할 수 있습니다. 기왕이면 각 페스티벌 스팟의 경로와 프로그램을 미리 확인하고 참여해 ‘핼러윈 좀비’가 되어 보는 것도 좋겠죠?


남들과는 다른 핼러윈을 보내고 싶다면?

▲핼러윈 마라톤 공식 이미지(출처: CNT코리아 홈페이지)

핼러윈을 색다르게 즐기고 싶은 분들을 위한 틈새 공략 이벤트도 있습니다. 핼러윈을 주제로 열리는 마라톤과 선상 파티 등이 그 주인공입니다. 우선 한강공원에서 진행되는 핼러윈 달리기 대회가 있고요. 울산 고래바다여행선에서는 핼러윈을 기념해 선상 EDM 파티를 진행한다고 합니다. 기존과 다른 방식으로 핼러윈을 즐기길 원하는 분이라면 이곳에 방문해 보는 건 어떨까요?

이 외에도 다양한 행사와 이벤트가 열리는 핼러윈. 서양의 문화라고 생각했던 핼러윈은 어느새 우리 가까이에 자리 잡고 있습니다. 어렵고 불편하게 생각하기보다는 밀레니얼 세대처럼 각자 자신만의 방법으로, 취향에 맞게, 재미있게 즐겨보면 어떨까요? ‘Happy Halloween!’

Posted by HS애드
댓글 0개가 달렸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 이전 1 ··· 13 14 15 16 17 18 19 20 21 ··· 2690 다음 >